[세계로컬핫뉴스]광주시, 대형공사장 타워크레인 긴급 안전점검

이은정 | news@thesegye.com | 입력 2017-12-24 09:37:2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광주=세계타임즈 이은정기자]광주광역시는 관내 대형 건설공사 현장에 설치된 타워크레인 긴급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긴급점검은 지난 9일 용인시 물류센터 신축공사장 타워크레인 전도사고와 18일 평택시 아파트 공사현장 타워크레인 사고와 관련, 건설공사 현장에서 발생하는 유사한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관련 전문가와 함께 집중 실시키로 했다.


윤장현 시장은 19일 확대 간부회의에서 정부에서 합동대책을 추진하더라도 자체적으로 점검토록 지시하고, 22일에는 오전 출근에 앞서 남구 효천지구 중흥S클래스 아파트 공사 현장을 현장점검하고 안전사고 예방을 당부했다.


윤 시장은 이 자리에서 대형 건설현장에 설치된 타워크레인의 ▲정기점검이 형식적으로 실시됐는지 여부 ▲안전수칙 준수 여부 ▲안전띠·안전모 착용 등 안전교육 실시 여부 ▲크레인 점검기관의 관리, 관련부서 간 사무분장 등을 종합적으로 지시하고, 추가로 백화점, 대형마트, 영화관 등도 빠른 시일 내 종합점검을 실시토록 했다.


한편, 현재 광주 관내에는 ▲동구 6개 현장 24기 ▲서구 11개 현장 40기 ▲남구 5개 현장 23기 ▲북구 6개 현장 11기 ▲광산구 15개 현장 45기 등으로 총 143기의 타워 크레인이 설치돼 있다.


전국적으로 타워크레인 사고는 올해만 9번 발생해 19명이 사망하고 45명이 중경상을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지역에서 타워크레인 사고는 한번도 발생하지 않았다.


광주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는 도시가 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안전이 제일 중요하다”며 “시설물 안전에 대해 수시로 점검해 시민 안전을 지키고 재산을 보호하는데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은정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