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문협 소속 강사 60명 대상, 안전교육 강사 자질 향상 기대

[세계로컬핫뉴스] 울산시, 안전교육 민간 전문 강사 역량 강화 연수 실시

이호근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6-29 12:09:4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울산=세계타임즈 이호근 기자] 울산시는 6월 29일과 30일 양일간 북구 강동 머큐어 앰버서더 호텔에서 울산 안전문화운동추진협의회 소속 안전교육 강사 60명을 대상으로 역량 강화 연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수는 2020년 울산광역시 국민안전교육 시행계획에 근거해 안전교육 전문인력 양성과 역량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연수는 재난안전법 직무강의와 강의 교수법, 교안 작성법 등 강의 실무에 도움이 되는 과정으로 짜여졌다.

 

또한 연수 참가자를 대상으로 ‘대한민국, (안전)하자’ 캠페인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 캠페인은 생활 속 위험 요소를 확인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자발적으로 안전수칙을 실천하자는 내용을 담고 있다.

 

한편, 이번 연수는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 두기 수칙에 따라 발열, 호흡기 증상 등이 있거나 해외 여행력이 있으면 참여할 수 없음을 사전 고지키로 했다. 또한 연수 기간 동안 발열 체크, 교육장 환기, 소독, 마스크 착용 등 빈틈없는 방역을 통해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연수를 통해 강사들이 시민들에게 올바르고 실생활에 유용한 재난 안전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안전교육이 생활화되어 모두가 안전한 울산 만들기에 동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호근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