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설하우스 농가 대상, 21일까지 접수

[세계로컬핫뉴스] 시 농업기술센터, 농업인 실증시험연구 대상 모집

이혜원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5-03 16:27:0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광주=세계타임즈 이혜원 기자] 광주광역시농업기술센터는 농업 빅데이터 수집을 통한 스마트팜 생육모델 개발을 위해 ‘농업인 실증시험 연구사업’ 대상자를 오는 21일까지 모집한다.

 

이번 연구는 6월부터 내년 6월까지 추진하며 연구사업 대상자로 선정된 농가의 농업환경정보를 정보통신기술(ICT) 관제시스템으로 계속 수집해 인공지능(AI)을 활용한 데이터 분석으로 농가별 생육과 수확량 예측 기능 구현 등 최적의 생육관리 모델을 개발할 예정이다.


선정된 농업인은 시설하우스에 ‘스마트 온실 환경 모니터링 시스템’을 설치해 실시간 온실 환경(온도·습도·CO2, 지온·지습·배액 EC 등)을 확인하고 광합성 판단지표 및 관수·환기 가능 시간과 최적의 온·습도 정보를 제공받는다.


신청 자격은 광주시에 거주하고 있는 양액시설하우스 농업인으로 인터넷 설치가 가능하고 3년간 농업 환경 및 경영 등 데이터를 제공해야 한다. 연구사업을 희망하는 농업인은 시 농업기술센터에 직접 방문하거나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접수자 중 16명을 선정해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양희열 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이번 연구는 농업분야에 인공지능(AI) 기술을 도입하는 것으로, 최적의 농작물 생육환경분석 솔루션을 개발해 데이터 기반 스마트농업을 실현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혜원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