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무총리상 수상

[세계로컬핫뉴스] 울산중부소방서, 겨울철 소방안전대책 평가 전국 2위

이호근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6-15 12:37:5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울산=세계타임즈 이호근 기자] 울산중부소방서(서장 박용래)가 ‘전국 19개 시·도 겨울철 소방안전대책 추진 평가’에서 우수기관(종합 2위)으로 선정돼 국무총리상을 수상한다.

 

소방청은 전국 19개 시·도를 대상으로 화재 위험 요인이 증가한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2월까지 전 소방관서가 추진한 다양한 안전대책과 특수시책을 평가하여 결과를 발표했다.

 

울산중부소방서는 겨울철 대형화재 및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해 5대 전략과 23개 중점과제를 추진했다.

 

특히 지난해 주상복합 화재 이후 30층 이상 고층건축물 화재위험요인 개선을 위해 소방, 건축, 전기, 가스 등 유관기관 합동점검을 실시하고, 소방훈련 및 초기대응을 강화하였다.

 

이밖에 △ 공동주택 등 피난시설 사용법 안내 △ 전국 불조심 강조의 달 운영 △ 화재 위험용품 등 안전사용 집중홍보 △ 코로나19 대응 관련 화재안전대책 추진 △ 재난취약계층 소방안전돌봄서비스 운영 △ 취약계층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 등을 추진했다.

 

박용래 중부소방서장은 “전 직원이 분야별 업무추진에 최선을 다해준 덕분에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시민안전을 위한 우수 시책 추진으로 행복한 도시 울산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호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