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종이팩 200개 배출해 모은 포인트로 ‘피자 한 판’ 주문 가능

[세계로컬핫뉴스] 성남시 사물인터넷 종이팩 수거대 8곳에 설치

이영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6-15 14:28:1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성남시=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종이팩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 8곳 동 행정복지센터에 오는 6월 22일~25일 사물인터넷(loT)을 접목한 종이팩 수거대를 설치한다.  

 

 

설치장소는 복정·단대·위례·금광2·상대원1·삼평·야탑1·수내3동 행정복지센터 내다. 

 

수거대는 데이터를 인터넷으로 주고받는 센서가 장착돼 있다. 

 

스마트폰에 ‘오늘의 분리수거 앱’을 설치하고서 종이팩 바코드를 스캔한 뒤 투입구에 넣으면 자동으로 해당 앱에 포인트가 적립된다. 

 

크기와 상관없이 폐종이팩 1개당 10포인트가 적립된다. 

 

쌓인 포인트로 해당 앱에 있는 우유, 음료류 등의 상품을 골라 주문·결제하면 된다.  

 

폐종이팩 200개를 배출해 모은 포인트(2000점)로 피자 한 판을 주문할 수 있다. 

 

시는 이번 사물인터넷 종이팩 수거대 설치에 5221만원을 투입한다.

 

지난해 ‘깨끗한 경기 만들기’ 최우수 평가로 받은 상 사업비 중 일부다. 

 

성남시 자원순환과장은 “종이팩은 고급 펄프로 만들어 재활용 가치가 높다”면서 “수거율을 높이기 위해 일정량의 종이팩을 화장지로 교환해 주는 사업과 병행해 유가 보상(포인트 적립제)이 가능한 loT 종이팩 수거대 설치를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